별난 인연의 부부이야기

오팡넷 0 30 08.31 07:29

별난 인연의 부부이야기 

 

 

 

 

 

야설같은 이야기이겠지만 사실입니다.얼마전 제가 친하게 지내다 못해 그집 부부의 섹스방법을 다알고있 

 

 

 

 

 

을만큼 친한 후배부부가있습니다.이부부가 얼마전에 격은 이야기입니다.이글은 제수씨가 알면 맞아죽습 

 

 

 

 

 

니다. 

 

 

 

 

 

을 추려서 쓰는 것입니다. 

 

 

 

 

 

저는 22살의 결혼 3년차 새댁입니다.남편과는 5살떄 처음만나서 소꼽친구로 지내다가 처가인 일본으로 

 

 

 

 

 

가는 바람에 그이후로 만나지를 못하고있다가 15살때 다시 만나서 우연한 계기로 동거를 하게되었습니 

 

 

 

 

 

다.3년있다가 남편과 제사이에는 아들 태어났는데 남편은 소위 말하는 해커일을 하고있었습니다.남편 

 

 

 

 

 

은 학업과 해커를 하면서 돈을 벌고있었고 제가 출산하는것도 신경을 쓰지 않았습니다. 

 

 

 

 

 

그리고 다시 남편과 같이 살게되었지만 남편은 일에만 매달리고 저는 아이를 도저히 키울수없어서 

 

 

 

 

 

자고있는 남편 몰래 집을 빠저 나와서 전 그대로 고모부 부부에게 아이를 입양시키고 

 

 

 

 

 

그대로 일본으로 갔습니다.저희집은 일본에서 4대째 하고있는 두부공장을 하고있습니다. 

 

 

 

 

 

아버지와 어머니는 한번 이혼하셨다가 4년전에 재결합하셨고,제가 아이를 낳았다는 이유한가지만으로 

 

 

 

 

 

전 죄를 지른것 같아서 집인 오사카에는 못가고 초등학교 동창이 살고있는 동경에 살게되었습니다. 

 

 

 

 

 

전 남편을 좋아했지만 소위 말하는 레즈비언입니다.초등학교 동창과 같이 살면서 남편에게 받지 못했던 

 

 

 

 

 

사랑을 동창에게 받으려고 했지만 가슴이 아팠습니다.아이생각과 그리고 부모님 생각때문에 

 

 

 

 

 

그러다가 가지고있던 돈도 없게되고 전 할수없이 해서는 않되는 매춘에 뛰어들었습니다. 

 

 

 

 

 

원조교재를 하면서 제게 돈을 일정 받아가는 삐끼 오빠에게 상납했지만 일본의 사정상 

 

 

 

 

 

그돈으로는 생활하기 힘들었습니다.그러다가 우연히 빛을 지게 되었고 전 신쥬쿠의 

 

 

 

 

 

한 바니 클럽에서 스트립댄서를 하게되었지요.연락오면 몸도 팔아야 하는 스트립덴서 

 

 

 

 

 

97년 7월에 지금은 남편의 선배이지만 예전에는 생판 몰랐던 준원이 오빠를 알게되엇습니다. 

 

 

 

 

 

사실 준원이 오빠는 그날 오후에 있었던 98년 월드컵 최종 예선전 대한 민국 vs 일본경기 

 

 

 

 

 

관람차 요코하마에 와있었는데 이기고 기분이 좋아서 오빠는 제가 일하는 바니클럽 전화를 

 

 

 

 

 

걸었고 제가 선택되었습니다.그날 오빠는 만취된상태에서 저를 강간이나 마찬가지로 섹스를 

 

 

 

 

 

했습니다.그이후로 준원이 오빠에게 눈물의 사죄를 받았지만,그때서야 전 이일에 회의를 느꼇습니다. 

 

 

 

 

 

그러다가 남편이 제가 있는곳을 알게되었고 남편은 저를 그 바니 클럽에서 구해줬습니다. 

 

 

 

 

 

그때 남편은 바니클럽을 발칵 뒤집어 엎어놓았었습니다. 

 

 

 

 

 

1년정도 친정에서 전 요양을 하면서 정신적인 충격에서 벋어나려고 애쎳고 

 

 

 

 

 

99년봄에서야 그때 정신적으로 해결되었습니다.그리고 남편과 다시 결합을 하였고 

 

 

 

 

 

형식적으로나마 결혼식을 했습니다.하지만 저는 아품이있었습니다. 

 

 

 

 

 

바로 제 아들이요.고모와 고모부는 아이를 못갔습니다.그래서 대를 이을 아이가 없어서 

 

 

 

 

 

고민하다가 제가 저의 아들을 고모부 부부에게 입양을 시켰습니다.그런데 

 

 

 

 

 

전 엄마인데 이모 이모 불리울때 전 가슴이 무너지는것 같았습니다.고모는 가끔가다가 

 

 

 

 

 

저에게 아이를 맞기는데 그때마다 가슴에 병이 들어습니다.남편은 몰라라 헀지만 

 

 

 

 

 

나중에 준원이 오빠에게 들어보니까 엄청 고민했다고 하더군요. 

 

 

 

 

 

남편이어느날 새로운 선배를 알았다고 자랑스럽게 이야기 했습니다. 

 

 

 

 

 

그것이 바로 요코하마에서 저를 강간가까운 섹스를 경험하게 했던 

 

 

 

 

 

준원이 오빠라는 것을 안것은 다음날이었습니다. 

 

 

 

 

 

친구를 만나려고 밖에 나가는데 택시를 타고 내리는 사람이있었습니다. 

 

 

 

 

 

전 그사람의 얼굴을 절대 잊을수없었는데 바로 준원이 오빠였지요. 

 

 

 

 

 

살이 쩌서 몰라봤지만 목소리를 듣고알아봤습니다.어디를 가나했더니만 

 

 

 

 

 

남편과 시어머니가 사는 연립으로 들어가더군요.그리고 그때서야 남편이 말한 

 

 

 

 

 

선배가 바로 준원이 오빠라는것을 알게되었습니다.그날 저녁 전 남편에게 

 

 

 

 

 

준원이 오빠와 있었던 일을 털어놓았습니다.남편은 화가나서 준원이 오빠에게 

 

 

 

 

 

전화를 하더군요.그래서 제가 부탁했습니다.준원이 오빠가 맞는지 아닌지 확실하게 

 

 

 

 

 

알고 싶다고,그래서 저는 안방에 몰래 숨어서 준원이 오빠가 오는것을 보고 목소리를 

 

 

 

 

 

듣고 서야 진짜 준원이 오빠라는것을 알았습니다.남편은 화가 머리끝까지 치밀어올랐지만 

 

 

 

 

 

끝까지 참아주었습니다.그이는 준원이 오빠를 방에 두고 안방으로와서 

 

 

 

 

 

맞아.하고 물었습니다. 

 

 

 

 

 

전 대답대신에 고개만 끄덕였지요. 

 

 

 

 

 

그이는 화가나는것을 참으면서 어찌하면 좋아. 

 

 

 

 

 

물었습니다. 

 

 

 

 

 

그냥 용서해줘. 

 

 

 

 

 

그렇게 말했습니다.그이는 진짜로 제말을 듣고 용서를 해주었습니다. 

 

 

 

 

 

그이와 전 속궁합이 맞습니다.그런데 그이에게 그때까지 말하지않은 고민이 

 

 

 

 

 

있었지요.사실 남편과의 섹스에서 만족하는척 했지 만족을 못했습니다. 

 

 

 

 

 

병원에서확인을 하니 제가 소위 말하는 명기라고 말을 하더군요. 

 

 

 

 

 

그것도 선천적인 명기.그때 아이 문제때문에 고민하던 저희가 

 

 

 

 

 

생각한 방볍은 아이를 가지자는 것이었습니다.이미 남편과의 섹스에서 

 

 

 

 

 

만족을 못하는 제가 남편이 열심히 노력해도 아이는 못가젔고 

 

 

 

 

 

6개월동안 고민을 하다가 준원 오빠를 생각했습니다. 

 

 

 

 

 

준원오빠는 저도 익히 들었지만 섹시코만도라는 별명으로 일본동경과 오사카 

 

 

 

 

 

등지에서 알아주는 소위말하는 기계입니다. 

 

 

 

 

 

그사람에게 가서 가르처 달라고 부탁해보라고 그랬지요. 

 

 

 

 

 

그전에 그이가 준원오빠에게 배운것이 섹스에서 도움을 받은적이있어서 

 

 

 

 

 

부탁했지요.당연히 준원오빠에게 수강료를 주고요. 

 

 

 

 

 

그이는 일주일에 3일을 아에 준원오빠집에서 살았습니다. 

 

 

 

 

 

무슨일있어도 준원 오빠집에가서 배워서 남은 기간동안 배운것을 복습차원에서 

 

 

 

 

 

했고. 오빠의 섹스강의가 효과를 보아서 전에는 남편에게 만족을 모했지만 

 

 

 

 

 

만족을 못하는것이 아니라 이제는 더욱더 바라게 되었지요. 

 

 

 

 

 

그리고 한달후 아이를 갖게되었습니다.병원에 가니가 

 

 

 

 

 

임신 4주라고 말을 하더군요.결과적으로 준원오빠의 섹스강의가 효과를 본것인지 모르겠지만 

 

 

 

 

 

그래도 큰 도움이었습니다.나중에 준원오빠에게서 엄청 혼났습니다. 

 

 

 

 

 

젊은 혈기때문에 임신중에도 섹스를 했다고.혼났지요.그이는 더했었다고 하더군요. 

 

 

 

 

 

때리기도 했다고 하니까요.그이가 준원 오빠 집에 가면 하는것이 

 

 

 

 

 

등판 검사였답니다.등에난 손톰자국이나 여자의 애액냄새가 

 

 

 

 

 

몸에 배어있으면 섹스했다는사실을 알게되어서 바로 혼났다고 하더군요. 

 

 

 

 

 

2001년 3월 27일 그날 그이의 생일이었습니다.그랫서 남편 생일때문에 

 

 

 

 

 

아이를 갇고 잠시 떨어저있다가 생일날 제가 좀 남편의 생일을 축하하기위해서 

 

 

 

 

 

아무것도 안입고 비닐로된 투명 포장지를 두르고 남편의 집에 도착했습니다. 

 

 

 

 

 

안에 들어가니 남편과 왠 남자가 자고있었습니다.배는 다들어났고 

 

 

 

 

 

더운지 이불을 다차고자고있는데 4각 팬티 밖으로 튀어나온 남자의 성기때문에 

 

 

 

 

 

놀라고 말았지요.거기에다가 꿈을 꾸는지 여자와 섹스를 하는 꿈을꾸는데 일본어로 

 

 

 

 

 

잠꼬대를 해서 저는 남편의 외국바이어 인줄알았습니다.남편몰래깨우려니까 그남자는 

 

 

 

 

 

제 발목을 잡고 자기 품에 끌어 않은것이엇습니다.그때서야 누군가 햇지요. 

 

 

 

 

 

준원이 오빠였습니다.준원이 오빠는 잠꼬대를 하면서 제 가입고있는 비닐옷의 가운대를 

 

 

 

 

 

끌러버리더니만 유두를 빨았습니다.거기에다가 준원 오빠의 손은 이미 제 계곡을 만지고있었지요. 

 

 

 

 

 

남편이 깨면 그때 그일도 있고 해서 준원오빠를 죽일것 같아서 준원 오빠가 하는대로 놔뒀습니다. 

 

 

 

 

 

한차래 격렬한 반응이 일어나고 준원오빠는 그대로 잠들었지요.나는 남편을 차마깨우지는 못하고 그대로 

 

 

 

 

 

다른처음입고온 옷으로 갈아입고 나왔습니다. 

 

 

 

 

 

그날 테크노 마트에서 만난 남편은 아무것도 모르고있었고. 원래 준원 오빠도 

 

 

 

 

 

테크노 마트에 오기로햿는데 오지를 안았습니다.그날 알고보니 준워오빠는 몸살이 나서 

 

 

 

 

 

못나왔는데 남편에게 그이야기를 했습니다.그러자 남편은 화가 나서 죽인다고 소리를 

 

 

 

 

 

고래 고래 지르더군요.가만히 있어달라고 .그냥 준원오빠에게 말하지 말라고 

 

 

 

 

 

부탁했습니다.하지만 남편은 준원오빠에게 말하고 그제서야 준원 오빠는 큰잘못을 한것을 

 

 

 

 

 

알게되었다고 하더군요.남편은 화를 내면서 준원오빠가 그렇게 사고 싶어하는 게임 

 

 

 

 

 

소프트를 10만원을 자기돈을 내고 사주더군요.그리고 그냥 아무일 없다는듯이 

 

 

 

 

 

지나갔다고 했습니다.오히려 두사람 사이가 돈독해진 계기가 되었지요. 

 

 

 

 

 

남편과 아이 문제로 고민할때 준원오빠는 저희를 이끌어주었습니다.남편과의 부부싸움도 

 

 

 

 

 

여러번 막아주었고, 남편이 교통사고를 당했는데 실종되었을때 준원 오빠는 자기일을 

 

 

 

 

 

팽개치고 남편을 찾아 다녀서 찾아냈습니다. 

 

 

 

 

 

그럴만큼 준원오빠에게 감사합니다.얼마전에 준원오빠가 결혼을 했습니다. 

 

 

 

 

 

준원오빠와 결혼한사람은 준원 오빠의 동생의 후배 였습니다.이쁘고 상냥해서 

 

 

 

 

 

다들 준원오빠가 야수 언니가 미녀같다고 미녀와 야수커플이라고 놀렸었었지요. 

 

 

 

 

 

오빠가 사람이 얼마나 좋다는것을 그떄서야 느꼈습니다.오빠가 야외 결혼식을 

 

 

 

 

 

선택한이유이기도 했는데 바로 하객들때문이엇습니다.일본회사 동료들 부터 시작해서 

 

 

 

 

 

어디서 들었는지 오빠 초중학교 동창들,거기에다가 친척들까지 해서 300여명 사람들이 모였습니다. 

 

 

 

 

 

오빠의 힘이 느껴지더군요.그런 오빠한태 감사합니다.어쩌면 작은 인연때문에 시작된 

 

 

 

 

 

일이 어쩌면 우리 부부를 갈라지게 했을수도 있는 일을 다시 합치게 하는 계기를 준것이 준원 

 

 

 

 

 

오빠였습니다.정말로 감사합니다. 

 

 

 

 

 

*.* 

 

 

 

 

 

이거 쑥스럽네요.뭐라 할말없습니다. 

Comments

무료야동